즐겨찾기 추가
회원가입시 3,000원 포인트 혜택!

A/S

게시판 상세
제목 헐렁한 프렛을 제자리로
작성자 기타스퀘어 (ip:)
  • 평점 0점  
  • 작성일 2014-02-11 19:05:48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442

헐렁한 프렛을 제자리로



Tools


고가의 기타에서도 자주 발생하는 문제는 바로 프렛이 헐렁해지는 것입니다. 프렛의 일부가 홈에 안착되지 않고 뜨는 현상인데 이렇게 되면 당연히 그 자리에서 버징이 생기고 음이 불안정해지죠. 프렛의 마모로 드레싱(다음 장에서 설명)을 하기 전에도 이렇게 헐렁한 프렛이 있는지 먼저 살펴봐야 합니다. 이 상태에서 프렛을 드레싱하는건 아무 의미가 없으니까요.


straightedge


자






  • 곧은 자(straight edge)

    모든 프렛 작업에 필수입니다. 플라스틱 자 말고 쇠로된 좀 두꺼운 자가 필요하죠. 프렛이 평탄한지 판단할 때 기준이 되는 도구입니다. 

  • 나무봉

    나무젓가락, 연필, 부러진 드럼스틱 등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건 작업 중에 프렛을 눌러주는 데 사용할 겁니다. 

  • 강력 본드

    순간 접착제라고도 하죠. 이걸로 헐렁한 프렛을 지판에 붙이는겁니다.

  • 왁스

    파라핀 비슷한 왁스가 필요합니다. 이건 불필요한 곳에 본드가 스며드는걸 방지하는 역할을 하는거죠. 작업이 끝나면 긁어내는겁니다. 

  • 종이와 테입 

    역시 지판을 본드로부터 보호하기 위한 도구들이죠.


프렛 고정하기 6 + 1 단계

홈에서 빠져나온 프렛
테입과 종이로 지판을 보호
왁스 바르기
본드로 프렛을 고정



  1. 나무봉 준비

    준비한 나무봉의 끝에 작은 홈을 팝니다. 이 홈에 프렛을 걸치면 누를 때 미끄러지는걸 막을 수 있죠.

  2. 테입과 종이 붙이기

    작업할 프렛의 양쪽에 1 cm 정도의 간격을 띄우고 종이를 테입으로 붙입니다. 

  3. 왁스 바르기

    헐렁한 프렛은 홈에서 빠져나와 위로 떠있기 마련이죠. 이 부분을 나무봉으로 꽉 누른 다음 프렛과 주변의 지판에 왁스를 바릅니다. 

  4. 접착제 삽입

    왁스를 다 발랐으면 나무봉을 뗍니다. 그러면 프렛은 다시 튀어나오고 이 때 지판과 프렛 사이는 왁스가 묻지 않은 채로 노출되겠죠? 이 부분이 바로 접착제를 발라야 하는 부분입니다. 벌어진 틈새에 접착제를 바릅니다.

  5. 프렛을 눌러서 고정

    접 착제가 마르기 전에 재빨리 나무봉으로 프렛을 누릅니다. 그리고 종이와 테입을 떼어냅니다. 혹시라도 접착제가 스며들어 지판에 붙어버릴 수 있으니까 빨리 떼어내고, 떼어낼 때는 피니쉬가 따라서 벗겨지지 않게 주의하는 것도 잊지말아야죠.
    그리고, 곧은 자를 사용해서 프렛이 너무 깊이 눌리지 않는지 확인해야 합니다. 인접한 프렛과 같은 높이가 되는지 확인하면서 붙여야 합니다. 

  6. 왁스 제거

    작업이 끝났으면 왁스를 긁어냅니다. 핀이나 면도칼 같은걸 사용해서 지판이 긁히지 않게 살살 긁어냅니다. 

  7. 혹시 일이 잘못됐을 때

    혹시라도 접착을 잘못해서 다시 하려면 납땜인두를 사용합니다. 인두로 프렛을 가열하면 그 주변에 발랐던 접착제가 열로 다시 녹아서 떨어집니다. 역시 인두를 사용할 때는 네크의 피니쉬를 건드리지 않도록 주의해야 하고 그보다 더 중요한건 증발한 접착제 가스가 눈이나 코로 들어가지 않도록 조심해야죠.
    접착제는 너무 많이 바르지 않도록 합니다. 혹시나 접착제가 흘러서 네크의 피니쉬에 묻었을 때는 재빨리 라이터 기름으로 닦아내면 피해를 줄일 수 있습니다.

<출처 : 스윙 홈페이지>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고객만족센터

010-4000-7463

  1. e-Mail: ronaldo@hanafos.com
  2. Location:낙원상가-2층/A254호
  3. Open:월~토 - 10:30~19:00 / 일요일 - 휴무

은행계좌 안내

  1. SC제일은행(스탠다드차타드)128-20-047121
예금주:유재성